보도 자료

바이오에이지의 빠르고 정확한 뉴스를 알려 드립니다.

[일간보사] ‘바이오에이지’ 보건신기술(HT) 인증
2008-01-09 | 조회수 192951건
첨부파일 |  4_1[8397645]...jpg

‘바이오에이지’ 보건신기술(HT) 인증 


검진자료 이용 인체 노화정도 종합 판별
병원 수익모델 각광, 국민 질 향상에 기여      
보건산업진흥원 주관…해외진출 가시화
  


(주)바이오에이지 김철영 대표(가운데)가 진흥원으로 부터 보건신기술 인증서를 받았다.



news_photo.jpg



(주)바이오에이지가 개발한 ‘생체나이 측정 시스템(Bio-age)’이 한국보건산업진흥원으로부터 보건신기술(HT)로 인증받았다.

최근 진흥원 신기술인증 심의위원회에서 HT로 인증 받은 '생체나이 측정 시스템'은 의료기관에서 건강검진 환자의 검사결과를 입력하면 누구나 손쉽게 인체의 노화 정도를 종합적으로 측정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특히 Bio-age 시스템을 이용하면 전체 생체나이와 신체나이, 생화학나이, 호르몬나이를 측정할 수 있으며 체형. 심혈관. 폐의 나이뿐만 아니라, 두 번 이상 검사 시 노화의 속도를 측정할 수 있다.

진흥원측은 “본 기술은 국내 최초로 건강검진 결과 표본 등 임상 자료를 토대로 BT. IT 기술이 결합돼 개발된 최첨단 프로그램”이라고 소개했다. 따라서 바이오에이지 프로그램을 이용한 생체나이 측정을 통하여 궁극적으론 국민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이 프로그램은 세브란스병원, 이대목동병원, 아주대학교병원, 인하대병원, 부천순천향대학병원, 건양대병원 등 국내 50여개 주요 대학병원 및 종합병원 종합검진센터에서 사용하면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진흥원 이용흥 원장은 "보건신기술(HT) 인증사업의 법적근거인 보건의료기술진흥법 개정안이 오는 4월 27일부로 발효될 예정"이라며 "향후 HT인증 기술에 대해서는 정부 R&D사업 우대, 정책자금 투.융자 지원 등 기술사업화를 위한 지원 혜택이 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주)바이오에이지(대표 김철영)는 지난해 12월 1일 보건산업진흥원에 보건신기술 인증을 신청하여 올해 1월 25일 최종 심의에 통과하여 소프트웨어로는 국내 최초로 보건신기술로 선정됐다.

한편 바이오에이지 시스템은 종합병원 및 검진기관에서 추가 인력 증원이나 장비 추가 없이 즉시 사용할 수 있어 최근 병의원의 수익모델로 각광받고 있다. 특히 지난해 대한병원협회로부터 신규 수익사업 모델로 선정된데 이어 협회와 공동으로 최근 중국 등 아시아 국가로의 진출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기사 본문 링크>

목록
  • [부산일보] 생체나이 낮춰주는 유산소·저항운동

    호르몬의 균형을 맞춰줄 경우 노화 증상이 개선되고 노화 과정도 지연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올바른 생활습관을 갖고 운동을 하면 노화를 지연시킬 수 있는 것이다. 보다 적극적으로 노화를 늦추고 좀 더 오랫동안 젊게 살고자 한다면 항노화 호르몬의 분비량을 증가시키는 방법에 관심을 가져야 할 때다.

    2012-01-31 조회수 191041건

  • [리빙센스] 생체 나이를 낮추자! ⑥ - 병원에서 도움 받는 '생체 나이 낮추는 법'

    '관리'보다는 '치료'의 개념으로 접근하는 병원에서는 어떤 프로그램으로 생체 나이의 노화를 늦출 수 있을까? 바이오에이지는 우리나라에서 개발한 프로그램으로 일반 외래나 종합검진센터의 검사 결과 자료를 가지고 12가지 항목을 통해 생체 나이를 측정한다. 우리나라 데이터를 토대로 만든 것이 특징으로 일반적인 검진을 받을 수 있는 병원에서 주로 사용한다.

    2012-01-27 조회수 192131건

  • [시사저널] ‘고품질 장수’하려면 생체 나이부터 낮춰라

    같은 나이라도 젊고 건강해 보이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늙고 병약해 보이는 사람도 있다. 왜 이런 차이가 생기는 것일까? 해답은 생체 나이에 있었다. 생체 나이는 건강·노화 정도를 수치로 나타낸 것이다. 생체 나이가 실제 나이보다 많으면 그만큼 노화가 빨리 진행된다. 생체 나이를 실제 나이보다 낮게 만들 수는 없을까?

    2011-01-26 조회수 192517건

  • [시사저널] 생체나이, 이렇게 하면 확 줄어든다

    '10년만 젊었어도…'라는 말을 할 때가 있다. 실제 나이를 되돌릴 수는 없지만 10년 정도 젊게 살 방법은 있다. 생체 나이를 낮추면 된다. 외국의 생체 나이를 국내에 최초로 소개한 배철영 대한노화방지연합회 이사장의 제안에 따르면, 매일 아침 식사를 하고, 규칙적으로 운동하고, 숙면하고, 많이 웃기만 해도 동년배보다 10년 젊어진다.

    2011-01-26 조회수 192775건

  • [시사저널] 생체나이 30년까지 줄일 수 있다

    생체 나이를 높이는 요인을 피하면 노화 속도를 늦출 수 있다. 노화 속도를 2분의 1로 줄이면 기대 수명은 두 배 늘어난다. 해마다 통계청에서 발표하는 자료로는, 현재 50세인 한국 여성은 평균적으로 84세까지 살 수 있다. 그런데 노화 속도를 2분의 1로 유지한다면 (84세-50세)X2배=68세 수명을 연장할 수 있다. 즉, 50+68=1백18세까지 살 수 있다.

    2011-01-26 조회수 192623건

  • [중앙일보] 동갑이라도 생체나이 30세까지 차이 나..

    젊게 살고 싶은 것은 인간의 영원한 꿈이다. 노화방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차병원 차움의 안티에이징연구소 배철영 소장(대한노화방지연합회 이사장·사진)은 그 답을 알고 있을까. 배 소장은 인체의 노화 속도를 측정해 잔여수명을 예측하는 생체나이(bio-age) 측정시스템을 개발·전파한 노화방지 전문가의 이야기를 듣는다.

     htm_201012192313...jpg

    2010-12-20 조회수 192559건

  • [매일경제] 바이오에이지, 생체나이 측정시스템 중국 진출

    세계 최초로 생체 나이를 측정해 개인의 노화 정도와 건강 상태를 객관적으로 측정하는 시스템이 중국 시장에 진출한다. 지난해 9월 10만명의 임상시험과 데이터에 의한 통계 지표를 근거로 노인의학 및 노화방지의학 분야 국제적 SCI 학술지에 생체나이 측정 시스템에 대한 논문이 게재되면서 중국 진출에 가속도가 붙었다.

    2009-03-16 조회수 195860건

  • [동아일보] 생체나이 관리하면 당신도 ‘꽃보다 남자’

    요즘 한국인들의 미남에 대한 애착이 그리스인들 못지않다. 바로 KBS 월화드라마 ‘꽃보다 남자’때문이다. 이제는 일어서면 튀어나온 배 때문에 발가락도 보이지 않는 아저씨들은 이들 ‘꽃남’을 볼 때면 ‘청춘을 돌려다오’라며 지나온 세월을 탄식할 것이다. 그러나 필자는 그들에게 아직 늦지 않았다고 말하고 싶다. 젊음과 아름다움은 태어난 시간부터 계산된 나이와는 관련이 없다. 현재 몸이 말하고 있는 나이인 ‘생체나이’만이 젊음과 아름다움을 좌우한다.

     4_1[6182798]...jpg

    2009-03-02 조회수 195079건

  • [동아일보] 30, 40, 50… 당신의 생체나이는?

    한 TV 프로그램에서 55세인 초등학교 동창생 10명을 대상으로 생체나이를 측정한 적이 있다. 생체나이가 가장 많은 사람과 가장 적은 사람 사이의 차이는 무려 15세. 개인의 생활 습관과 건강관리 방식에 따라 몸의 노화가 서로 다른 속도로 진행됐기 때문이다. 대한생체나이의학연구소가 개발한 ‘바이오에이지 시스템’은 생체나이 측정에 유용하다.

     4_1[5356943]...jpg

    2009-02-23 조회수 192944건

  • [동아일보] 심장의 재발견! 무심한 당신이 심장을 병들게 한다

    심장은 신체 부위 중 가장 먼저 만들어지는 기관이다. 한 번 운동이 시작된 후에는 숨을 거두는 순간까지 단 1초도 쉬지 않는다. 심장이 멈추고 1분이 지나면 호흡이 곤란해지고 의식을 잃는다. 그대로 5분이 지나면 뇌 기능까지 멈춘다. 이렇게 중요한 심장이지만 사람들은 심장 건강에 무심하다. 그러나 대한노화방지의학회 이사장인 배철영 박사는 “혈압이 높거나 당뇨병을 앓는다면 ‘내 심장은 괜찮을 거야’란 안일한 생각을 버려야 한다”고 충고했다.

     4_1[55279].jpg

    2009-02-23 조회수 193245건

1 2 3456